금연친구 홈페이지에 오신 것을 환영합니다.



메인 메뉴


콘텐츠

이벤트

금연 시작 전 '담배와의 이별편지 쓰기'

2020.05.15 ~ 2020.12.31 9
담배와 이별편지
지금까지 많은 고난들을 담배와 함께한 당신~ 사실 담배 없이도 고난들을 잘 이겨내실 수 있습니다. 내면의 금연 능력을 절대로 믿으세요 ! 금연 시작 전 그간 정들었던 담배에게 마지막 이별편지를 쓰고 다시 담배의 노예생활로 빠지지 않도록 각오를 다잡으세요.
드림

댓글 9건

씩씩아빠 (0일)
2020.07.27 18:52

To. 담배야
오랫동안 함께해와서 너와 조금만 떨어져도 허전하고 힘들다..
이젠 부모가 되기위해 너랑 이별을 해야겠다
앞으로는 두번다시 만나지말자 어딘가 필요로 하는곳에서 행복해라
From.씩씩아빠

수영 (0일)
2020.07.19 00:44

To. 담배
담배야 안녕, 갑자기 이별을 통보하게 되서 정말 미안하지 않게 생각해 그동안 같이 희노애락을 너를 통해 어느정도 내마음을 다스리면서 여기까지 왔지만 앞으로 더 가까이 해서는 안된다는 생각이 들었거든 12년을 같이 해준 덕에 나는 내지갑에서 어떻게든 만들어 사서 연기를 뿜어야했던 내욕구는 이제 앞으로 안만들 예정이란다 그럼 굿바이 담배값
From.수영

흡연질환자 (0일)
2020.06.01 14:33

To. 쌍갑 담배 들어라~
이제는 내 생각은 말아주라~
회식을 올 생각도 말아주라~
주라주라주라 건강주라~

마라마라 야근하덜 말아주라~
칼퇴칼퇴칼퇴 가족과 있게해주라~
주라주라주라 행복주라~

가족같은 회사라 마이소~
스트레스 이빠이 절로 땡겨요~
주라주라주라 칼퇴주라~
주라주라주라 금연기회주라~
내 가족은 집에 있어요
From.흡연질환자

슬기로운금연생활 (18일)
2020.06.01 22:18

@흡연질환자 ㅋㅋㅋㅋ

금연우산 (0일)
2020.06.01 11:43

To. 담배야
이젠 정말 떨어져야 할 시간이 온 것 같다.
이제는 스스로 일어서려고 해.
안녕!!
From.금연우산

땡초 (109일)
2020.05.28 23:15

To. 나는
오늘부터
너와
이별을
할것이야
잘가~
From.땡초

noony (11일)
2020.05.25 12:57

To. 담배씨
나의 아픔을 함께 해줬던 담배씨
나를 위로해 주었던 담배씨
그동안 노고에 깊은 감사의 마음을 전합니다.
이제 홀로서기를 할 때가 되었네요
이젠 안녕~
From.noony

슬기로운금연생활 (0일)
2020.05.15 02:31

To. 내 사랑하는 폭군, 나쁜년~ 안녕!
나는 가장 좋아하는 담배를 한 보루 샀다. 그리고 결심했다.
이 한 보루를 다 피우면 담배를 끊겠다고...
한 보루면 모두 200개비였다.
나는 담배에 불을 붙여 입에 물며 생각에 잠겼다.
그간 담배와 함께한 인생의 고비들을 반추했다.
힘든 일도 있었고 기쁜 일도 있었다.

한 개비, 한 개비 줄어들 때마다 이별의 슬픔은 커져갔다.
그러나 마음은 차분하게 가라앉았다.
담배와의 이별이, 도저히 가능하지 않으리라 여겼던 그 순간이
현실로 다가오는 것을 느낀다. 흰 연기를 향해 나는 속삭인다.

"담배여~ 그동안 너와 함께 즐거웠다.
그러나 이제는 그만... 나는 너 없는 인생을 살아볼 작정이야.
솔직히 말하자면 우리의 관계는 불평등했어ㅜㅜ
너는 나를 아무때나 불러대고 내 위에 군림하지만 나는 저항하지 못했어.
그간 나를 이렇게 중독에 빠뜨린 너를 원망하진 않을께~
하지만 이제는 날 찾지마.
너를 떠나 멋진 내인생 만들꺼야.
내 사랑하는 폭군, 나쁜년~ 안녕!

From.슬기로운금연생활

webnics (0일)
2020.05.15 01:17

To. 담배야
잘가~ 이제 그만 각자 갈길 가자!
구차하게 붙잡지 말아다오.
난 이미 맘 떠났어.

From.webnics


카피라이터